본문으로 이동하기 메뉴로 이동하기 상단으로 이동하기 하단으로 이동하기

뉴스

가연의 뉴스 소식을 전해드립니다.

‘MZ세대 미혼남녀가 원하는 배우자상’ 발표

작성자
매일경제 등
작성일
2021.12.23
조회수
448


‘MZ세대 미혼남녀가 원하는 배우자상’ 발표
가연, 25~39세 미혼남녀 1,000명 조사

- 男, 공무원·연봉 3천만~6천만원 이상 선호 女, 공무원·연봉 6천만~1억원 이상 선호
- 중요조건 “남성은 성격>외모>연령, 여성은 성격>소득>직업”



결혼정보회사 가연이 총 8가지의 항목을 통해 정리한 ‘MZ세대 미혼남녀가 원하는 배우자상’을 공개했습니다.

가연은 12월 오픈서베이를 통해 25세 이상 39세 이하 미혼남녀 1,000명(남 500, 여 500)을 대상으로 ‘원하는 배우자상’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습니다. (표본오차 95% 신뢰수준, ±3.1%p)

그 결과 남성이 선호하는 배우자는 ▲공무원·공기업 ▲연봉 3천만~6천만원 ▲자산 1억~3억원 ▲신장 160~165cm ▲1~4세 연하 ▲4년 대졸 여성이었습니다. 여성이 선호하는 배우자는 ▲공무원·공기업 ▲연봉 6천만~1억원 ▲자산 1억~3억원 ▲신장 175~180cm ▲1~4세 연상 ▲4년 대졸 남성이었습니다.

성격, 직업, 자산, 학벌 등 배우자 조건에서 ‘가장 포기할 수 없는 것’은 남성이 ‘성격·가치관(89.2%)’, ‘외모(53%)’, ‘연령(31%)’, ‘직업(21.2%)’, ‘소득(17.2%)’, ‘자산(13.4%)’ 등의 순으로, 여성이 ‘성격·가치관(89.4%)’, ‘소득(40.6%)’, ‘직업(32.2%)’, ‘외모(28.8%)’, ‘자산(22%)’, ‘연령(21.8%)’ 등의 순으로 꼽았습니다. 성격·가치관을 제외하고는 남녀가 중요하게 여기는 순위가 모두 달랐습니다. (최대 3가지 복수 응답 가능)

배우자 직업으로는 남녀 모두 ‘공무원·공기업(31.7%)’을 1순위로 원한다고 답했습니다. 남성이 선호하는 직업 1~3순위는 ‘공무원·공기업(34%)’, ‘사무직(19%)’, ‘전문직(13.6%)’이었고, 여성의 1~3순위는 ‘공무원·공기업(29.4%)’, ‘전문직(25.2%)’, ‘사무직(18.4%)’이었다. 역시 1순위는 동일했지만 2, 3순위는 차이를 보였습니다.

연봉은 남성이 ‘3천만원 이상~6천만원 미만(70.8%)’을 가장 많이 택했고 ‘6천만원 이상~1억원 미만(14.6%)’, ‘3천만원 미만(7.4%)’, ‘3억원 이상(4.2%)’ 순으로, 여성은 ‘6천만원 이상~1억원 미만(44.4%)’, ‘3천만원 이상~6천만원 미만(40.6%)’, ‘1억원 이상~3억원 미만(9.4%)’, ‘3억원 이상(4.6%)’ 순으로 응답했습니다.

자산규모(부동산, 주식, 현금 등)로 남성은 ‘1억원 이상~3억원 미만(51.6%)’ 구간을 가장 많이 선택했고, ‘1억원 미만(26.8%)’, ‘3억원 이상~5억원 미만(10.6%)’, ‘10억원 이상(7%)’ 순이었습니다. 여성은 ‘1억원 이상~3억원 미만(45.4%)’, ‘3억원 이상~5억원 미만(24.8%)’, ‘5억원 이상~7억원 미만(11%)’, ‘10억원 이상(9.4%)’ 순으로 선택했습니다.

연령은 남성이 ‘1~4살 연하(64.2%)’, ‘동갑(14.2%)’, ‘1~4살 연상(11.2%)’, ‘5살 이상 연하(10%)’, ‘5살 이상 연상(0.4%)’ 순으로, 여성이 ‘1~4살 연상(60.6%)’, ‘1~4살 연하(18.8%)’, ‘동갑(16.2%)’, ‘5살 이상 연상(2.4%)’, ‘5살 이상 연하(2%)’순으로 선호했습니다.

신장은 남성이 ‘160cm 이상 165cm 미만(59%)’, ‘165cm 이상 170cm 미만(27%)’, ‘160cm 미만(9%)’, ‘170cm 이상 175cm 미만(3.8%)’ 순으로, 여성이 ‘175cm 이상 180cm 미만(51.2%)’, ‘180cm 이상 185cm 미만(34.6%)’, ‘170cm 이상 175cm 미만(8.6%)’, ‘185cm 이상(4.2%)’ 순으로 희망했습니다.

학벌은 모두 ‘대학교 졸업 이상(64%)’이 1순위였다. 남성은 ‘대학교 졸업 이상(58%)’, ‘무관하다(29.2%)’, ‘전문대 졸업 이상(8.8%)’, ‘대학원 졸업 이상(2.6%)’, ‘고등학교 졸업 이하(1.4%)’를, 여성은 ‘대학교 졸업 이상(70%)’, ‘무관하다(17.4%)’, ‘전문대 졸업 이상(8.4%)’, ‘대학원 졸업 이상(3.6%)’, ‘고등학교 졸업 이하(0.6%)’ 순이었습니다.

원하는 배우자의 취미로 남성은 ‘여행(45%)’, ‘요리(36.6%)’, ‘운동·액티비티(36.4%)’를 1~3순위로 택했고 ‘가벼운 음주(35%)’, ‘맛집투어(32.8%)’, ‘게임(24.8%)’, ‘공연·전시 관람(24%)’, ‘음악 감상(15%)’, ‘독서(13%)’, ‘기타(1.2%)’ 순으로 꼽았습니다. 여성도 ‘여행(53%)’, ‘요리(40.4%)’, ‘운동·액티비티(38.6%)’를 1~3순위로 택했고 ‘공연·전시 관람(36.6%)’, ‘맛집투어(35.6%)’, ‘가벼운 음주(20.2%)’, ‘독서(19.6%)’, ‘음악 감상(15.6%)’, ‘게임(6.8%)’, ‘기타(0.4%)’ 순으로 응답했습니다. (최대 3가지 복수 응답 가능)

결혼정보회사 가연 관계자는 “지난해 남녀 모두 배우자 직업 1순위로 전문직을 택했는데, 올해의 경우 모두 공무원·공기업을 선택했다. 희망하는 자산 역시 남성은 ‘5천만원 이상~1억원 미만’, 여성은 ‘2억원 이상’에서 모두 ‘1억원 이상~3억원 미만’을 택해 전반적인 기준이 상향됐다”라고 설명했습니다.

또 “원하는 배우자의 소득·자산 기준은 높아지고, 직업은 안정적인 것을 선호하는 변화가 눈에 띄었다. 특히 올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부동산·물가 상승, 취업률 저하 및 불안정한 고용 형태가 응답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. 변이 바이러스 확산의 영향으로 내년에도 배우자 고려 시, 소위 금수저로 불리는 남녀와 안정적인 직업군의 공무원·공기업 소속 남녀의
인기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”라고 전했습니다.


<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관련 기사의 원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>


◆ 2030여성이 꿈꾸는 배우자 연봉 ‘6000만~1억원’(국민일보, 12/23)

MZ세대, 배우자로 '공무원' 선호…"성격·가치관 중요" (뉴시스, 12/24)

2030 선호 배우자 직업은 `공무원`...`성격과 가치관`이 중요 (디지털타임스, 12/23)

2030여성이 원하는 배우자상…공무원 키 175cm 이상에 연봉 6000만~1억 (매일경제, 12/23)

MZ세대 배우자상, 남녀 모두 공무원 선호 (머니S, 12/23)

가연, 'MZ세대 미혼남녀가 원하는 배우자상' 발표 (머니투데이, 12/23)

2030 여성이 원하는 배우자상···공무원·키 175cm 이상 연봉은? (서울경제, 12/23)

25~39세 미혼 여성, 배우자감으로 키 175cm 이상에 6000만~1억 버는 남성 원해 (세계일보, 12/23)

1년전 ‘전문직 배우자’ 선호했던 2030…올해 1등으로 택한 직업은? (조선일보, 12/23)

전문직도 제쳤다...2030 미혼 남녀가 원하는 배우자 직업 1위는? (중앙일보, 12/23)

MZ세대, '공무원' 배우자 원한다…"男은 외모·女는 소득 고려" (MBN, 12/23)

#결혼정보회사 #결혼정보업체 #결혼정보 #성혼책임제도 #초혼 #재혼 #맞선 # 노블레스 #결혼정보회사순위 #표준약관 #가입비 #무료상담신청 #러브테스트 #결혼정보회사등급 #결혼정보회사추천 #재혼정보회사 #상류층결혼정보회사 #결혼정보회사가입비 #결혼정보업체순위 #중매결혼 #대학생미팅 #결혼정보회사비용 #결혼정보회사후기 #결혼정보업체비용 #직장인미팅 #결혼상대자

이전글 결혼정보회사 가연, 마음 따뜻한 새해맞이 ‘1월 문화 이벤트’
다음글 미혼남녀 연애공백기 이렇게 보낸다 “기간은 6개월 이하 선호”

가연 제휴 네트워크

가연은 공식협약을 통해 대한민국 유수 기업, 전문직 단체 약 6만명의 임직원에게 결혼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.

가연제휴 브랜드 어워드

안내자료 요청

안내자료 요청

가연 매니저는 심리, 가정복지, 통계 분야의 지식을 바탕으로 고객님께 최적의 성혼컨설팅을 제공합니다.

상담 신청하신 분들 중 200분께 선물을 드립니다.

이벤트 참여 입력폼
이름 학력
출생년도 19  

거주지역

성별
연락처
결혼이력
이메일